천국 . treasured2018.08.05 21:09









엄마 소하가 태어나서 좋아요
예소가 얘기하고

소하가 내 손가락을 입으로 가져가
아랫니가 났음을 알려준 날

힘들고 속상한 날들 속
반짝반짝 빛나는 너희들

감사할 수 밖에 없는 날들






“For I know the plans I have for you,” declares the Lord, “plans to prosper you and not to harm you, plans to give you hope and a future.”
‭‭- Jeremiah‬ ‭29:11‬ ‭NIV‬‬


















'천국 . treasured'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쁜 소식을 대하는 자세  (0) 2018.08.16
2018년 8월 3일  (0) 2018.08.05
잠언 14:26  (0) 2018.01.16
시편 138: 6-8  (0) 2017.10.22
그의 무지개  (0) 2017.05.12
호산나  (0) 2017.03.10
Posted by soEn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