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국 . treasured2014.11.21 14:09



창 46:34 당신들은 이르기를 주의 종들은 어렸을 때부터 지금까지 목축하는 자들이온데 우리와 우리 선조가 다 그러하니이다 하소서 애굽 사람은 다 ​목축을가증히 여기나니 당신들이 고센 땅에 살게 되리이다

창 47:7 요셉이 자기 아버지 야곱을 인도하여 바로 앞에 서게 하니 ​야곱이바로에게축복하매

창 47:9 야곱이 바로에게 아뢰되 내 ​나그네길의세월이백삼십년이니이다 내 나이가 얼마 못 되니 우리 조상의 나그네 길의 연조에 미치지 못하나 ​험악한세월을보내었나이다 하고





​​130년의 험악한 세월을 보낸, 가증한(혐오스러운) 목축업을 하는 노인이 파라오를 축복했다

하나님께서 그의 130년 험악한 세월동안 동행하시며, 그의 삶에 연륜을 쌓으시고 영적 권위를 세우셨음이 느껴졌다.

나의 보여지는 부분에 대해 세상이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중요하게 여기기보다, 나의 삶에서 하나님의 동행하심과 그분의 실력이 느껴지는지, 그래서 내가 하나님께서 주신 권위로 상대방을 기꺼이 축복할 수 있는 통로인지. 나는 그러한지, 과연 나는 어떠한지.





'천국 . treasured' 카테고리의 다른 글

딸에게 나에게 딸에게  (4) 2016.02.19
하나님께 돌아올 시간  (0) 2015.11.12
야곱의 축복  (0) 2014.11.21
잠잠히.  (0) 2014.07.01
천국과 소망  (2) 2014.04.22
4영리-예수님과 함께 한 저녁식사  (0) 2014.04.14
Posted by soEna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