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 . lemonated2017.04.11 17:36

 

 

 

 

 

 

 

영아산통으로 밤마다 서너시간을 우는 아가가

소리에 예민한 시루에겐 공포의 대상이었다

아직도 조금은 무섭고 어렵고 피하고 싶을 때가 많은 것 같지만

그래도 조금씩 나아지는 것 같다

감사하다

 

시루와 난 참 많이 닮았다

 

 

 

 

 

 

'생각 . lemonated'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니  (0) 2017.04.24
아가와 시루  (0) 2017.04.19
시루와 영아산통  (0) 2017.04.11
2017년 3월 10일  (0) 2017.03.10
참다참다  (2) 2016.11.15
기도  (0) 2016.11.05
Posted by soEnae